필자: 〈소셜리스트 워커〉 사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