파업 준비에 나선 화물연대 노동자들:
“안전운임제는 최소한의 생계 안전 장치”

​박설 · 양선경
389호

주제: 노동자 운동, 비정규직, 공공, 서비스

📱 스마트폰 앱으로 〈노동자 연대〉를 만나 보세요!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

📮 매일 아침 이메일로 〈노동자 연대〉를 구독하세요! 아이폰 앱 다운로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