직업성 암, 산재 신청 최고치 기록
산재 인정은 발병 대비 단 2%

김승주
285호

주제: 공식정치, 노동자 운동, 국가기관

📱 스마트폰 앱으로 〈노동자 연대〉를 만나 보세요!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

📮 매일 아침 이메일로 〈노동자 연대〉를 구독하세요! 아이폰 앱 다운로드